중국 온 김에 타오바오에서 전자부품, 땜질 재료 등을 사고 있습니다. 그 동안 산 것들의 택배 경로를 한번 정리해 봤습니다.

책은 베이징에서

책은 가장 가까운(?) 베이징에서 왔습니다. 그래도 서울-부산 2배 정도 되는 것 같습니다.

남땜 플럭스/페이스트는 남동쪽 끝에서

얼핏 보면 해안도로를 타고 유람한 것 같습니다. ^^

SMD 납땜 연습 키트는 동서를 가로지른 느낌

처음 샀던 SMD 남땜 연습용 키트(윙커회로?)은 썬전에서 왔습니다만… 두번째 주문했던 SMD 남땜 연습용 키트들은 거의 서쪽 끝에 있는 충칭에서 왔습니다.

동서를 가로지른 듯한 느낌입니다.

썬전은 끝에서 끝!

제가 있는 곳이 동북지역이다 보니, 썬전은 대각선으로 끝에서 끝입니다.

그래도 4~5일 정도면 받을 수 있다는게 신기합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You May Also Like

Redmi 13 Pro 카메라 갖고 놀기

휴대폰을 사용하는 기능만 주로 쓰다 보니, 기능 하나하나 뜯어본지 오래된 것 같습니다. 이번에 (오랫만에) 새 폰을 사고나니 봐야할게…

Redmi 13 Pro로 찍어본 사진

어제 식사자리에서 찍어본 음식 사진들입니다. 일반 식당에서, 카메라 앱 실행시키고 조작 없이 가까이가서 찍기만 했습니다. 뭔가 과하게 아웃포커스가…

USB 데이터 케이블 테스트 1편

PC를 새로 조립하면서 외장 SSD를 좀 더 적극적으로 사용해야하는 상황이 됐습니다. 처음 윈도우를 설치해보고, 숫자놀이를 위해서 CrystalMark를 돌려봤더니…